top of page
  • 작성자 사진세영 이

척추압박골절 골시멘트 후 연속추가골절 사연

척추압박골절 치료법

좋은 치료법이 아니라 수익을 위해 시술 또는 수술을 권하는 병원들이 많습니다.

대표적인 것이 골시멘트 시술을 많이 권합니다.

골시멘트 후 추가 골절 가능성이 더 커지기 때문에 좋지 않습니다. 그런데도 병원은 왜 골시멘트를 하라고 할까요?


어느 카페에 올라와 있는 사연입니다.

어머니께서 2월 20일경 요추 2,3번 골절이 있어서 골시멘트 시술을 하셨습니다.

통증이 가라앉았다고 기뻐하셨는데, 다시 다리가 너무 아프셔서 걷지도 못하시고

계속 누워만 계셨습니다.

4월13일경에 요추 4번이 골절이 되었다고 추가로 골시멘트 시술을 받으셨습니다.

(추가 골절진단은 2주전에 받았습니다.)

제가 너무 놀라서 왜 추가로 골절이 되었냐고 물어보니 의사는 자기 잘못이 아니고

원래 추가 골절이 될수도 있다고 이야길 합니다.

이번에는 수술후 비타민D와 프롤리아 주사도 함께 맞으셨습니다.

나름 유튜브나 카페를 보고 공부를 해보니 골다공증이 심할 경우 추가로 골절이 될수도 있다는 걸 알았습니다.

4월28일 다시 허리가 아프셔서 병원에 다녀오셨는데, 요추5번이 또 골절이 되었다는 얘길 들으셨습니다.

저번 추가골절 때문에 엄청 신경쓰시고 조심하셨는데도 골절이 되었다는게 너무 이상합니다.


2달 남짓 사이 골절이 3번이나 생겨서 속이 상하고 화도 나지만 왜 그런지 이유도 모르겠고

의사가 상세하게 설명도 잘 해주질 않는것 같습니다.

(첫 시술전 추가골절이 있을수도 있다는 애기도 하지 않았고, 시술 후 추가 골절을 예방하기

위해 조심해야 될 것들도 애기해 주지 않았고 그냥 넘어지지만 않으면 된다는 식으로 얘기했었고,

비타민D/ 프롤리아 주사를 맞을때도 아무 얘기없이 그냥 놔 주었다고 어머니께 야길 들었습니다.)

부산에 거주하고 계셔서 서울에 있는 저로서는 너무 걱정이 되고 또 추가 골절이 생길지 겁도 납니다.

어머니 골다공증 검사지를 보니 제가 전문가는 아니지만 골다공증이 심할 정도는 아닌거 같은데

척추골절이 너무 쉽게 나는것 같아서 병원의 잘못은 없는지 의심까지 될 정도로 현 상황이 믿기질 않습니다.

이렇게 계속 골시멘트 시술을 해도 문제가 없는지, 어머니 골다공증이 심해서 계속 골절이

생기는지, 추가골절을 예방 할 수 있는 방법은 없는지 ...


병원은 좋은 치료법이 우선이 아니라

돈을 많이 버는 치료법을 권해 주는 것이겠죠.

답변 드리겠습니다

골시멘트를 한 뼈는 단단해지기 때문에

골시멘트를 한 주변의 위, 아래 뼈가 충격을 받게 되기 때문에 추가골절 가능성이 더 커집니다.



예를 들면 두부를 차곡차곡 쌓아올려놨는데 중간에 벽돌시멘트를 끼워놓으면 어떻게 될까요?

위, 아래가 충격이 가서 두부가 깨집니다.




가장 좋은 치료법은 보존적치료입니다.

스피노메드가 바로 보존적치료법입니다.

척추압박골절을 당하면 방망이로 얻어맞은 것처럼 아픕니다. 그리고 척추의 불안정성이 생깁니다.

이때 바로 부목을 대주어 골절된 부위를 스피노메드의 부목이 정확하게 받혀주고 척추뼈 전체를 기립, 익스텐션 시켜주어 척추의 압력을 감소시켜주는 것입니다. 기존의 척추보조기로는 몸통을 강하게 압박할 뿐 공간이 생기고 골절된 부위를 정확하게 받혀주지 못합니다.

척추압박골절은 척추를 올바르게 가능한 익스텐션(펴다) 시키는 것이 목적입니다. 그래야 척추뼈가 눌리지 않습니다. ​ 척추를 구부리고 있으면 척추뼈가 맞닿으면서 서로 압력을 주게 됩니다. 스피노메드는 개인마다 척추 모형에 맞게 부목을 성형합니다. 몸통을 압박하지도 않으면서 척추를 익스텐션 시켜 주며 올바른 자세로 유지하도록 바이오피드백의 원리에 의해 자세를 바르게 유지시켜 줍니다. ​ 척추압박골절은 척추를 익스텐션(펴다) 시키는 게 목적입니다. 압박하는 것이 목적이 아닙니다. 스피노메드는 어깨스트랩에서 어깨를 잡아당겨 주고 개인별 척추모형에 맞게 부목을 성형하여 척추를 받혀주고 척추뼈가 후방으로 이탈하지 않도록해 줍니다. 척추압박골절을 당하고 꼬부랑이 되는 분들이 많습니다. ​ 스피노메드는 꼬부랑(척추후만증)을 예방해 주며 장기적으로 착용하기 편하 구조로 2차골절을 예방해 줍니다. ​ 척추압박골절, 척추골절, 허리골절 후유증은 척추를 꼿꼿이 받혀주는 근육이 약해지고 척추의 과도한 긴장으로 근육이 딱딱해지며 수축이 일어나 짫아져 허리를 예전처럼 바르게 펴질 못하게 되어 꼬부랑이 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누워있을 때는 똑바로 누울 수 있는데 앉거나 일어서면 굽어지는 겁니다. 이러한 분들은 다행히 아직은 척추뼈의 굽음은 없는 것입니다. 하지만 이러한 증상이 장기화되면 척추뼈마저 완전히 굽어지게 되고 똑바로 누울 수 없는 상태가 됩니다. ​ 스피노메드가 부족한 척추의 힘을 받혀주고 그로인한 척추근육의 피로감을 덜어주고 활동력과 운동력을 증가시켜 줌으로써 바이오피드백에 의해 척추의 올바른 자세를 유도시켜 점차 척추근육을 증강시켜 주며 올바르게 유지시켜 줍니다. 척추가 약해지는 것 아니냐? 고 걱정하는 분들이 계십니다. 걱정하지 마십시요! 전혀 아닙니다. 척추를 올바로 운동하도록 유도해주기 때문에 척추근육들이 증강이 됩니다. ​ 대부분의 척추압박골절 환자는 1.척추압박골절 후 척추후만증 꼬부랑 할머니처럼 허리가 굽어지게 되기 때문에 사전에 방지하여야 합니다. 2. 대부분의 척추압박골절 환자는 골다공증을 갖고 있기 때문에 2차골절의 가능성이 큽니다. 사전에 예방을 하여야 하기 때문에 장기적으로 1년 이상 착용하셔야 합니다. 3. 대부분의 환자들은 70세 이상의 고령자들입니다. 골절통증 뿐만아니라 허리통증, 만성요통을 갖고 있기 때문에 압박골절의 치료가 어느정도 회복되더라도 지속적인 허리통증을 호소합니다. 골절통증과 다른데도 구분을 잘 하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 이러한 이유로 장기적으로 스피노메드를 착용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스피노메드의 가장 두드러진 특징이 바이오피드백의 원리에 의해 환자들이 스스로가 척추를 펴게하는 익스텐션 작용으로 골절 통증을 감소시켜 주고 척추기립근을 사용하게 함으로써 등근육이 발달하여 척추후만증을 막아주고 이미 척추후만증이 있는 분도 개선효과를 내게 됩니다. 또한 2차 척추골절 예방에도 도움이 됩니다. 스피노메드는 이러한 효과성에 대하여 임상논문으로 검증되었습니다. ​ 스피노메드는 다목적입니다. 1~3년 장기간 사용이 가능합니다. 척추압박골절 치료 척추교정 척추건강 척추보호 및 예방 삶의 질 외형면에서도 옷을 입기에도 좋고 활동하기에도 좋습니다. 보행운동이나 가벼운 산행도 가능합니다.







조회수 1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bottom of page